최종편집 : 2.26(금) 22:44
문화일반 문학/출판 문화화제 전시 연주 공연 영화 연예 특별기고 예술인동정 이슈
2021년 2월 28일(일요일)

제13회 광주비엔날레 파빌리온프로젝트 개막

스위스 쿤스트하우스 파스콰르트, 대만 동시대문화실험장 2곳 참여
26일부터 5월 9일까지 국립아시아문화전당, 은암미술관에서 선봬
2021. 02.23(화) 11:16확대축소
제13회 광주비엔날레 파빌리온프로젝트가 2월 26일부터 5월 9일까지 펼쳐진다. 광주비엔날레의 파빌리온프로젝트는 지난 2018년 한국과 해외의 미술기관 간 네트워크를 연결하고 확장시키기 위해 시작됐다.

광주비엔날레 전시와 독립되면서도 유기적으로 연결되는 파빌리온프로젝트는 광주의 역사적인 장소를 새로운 시각으로 발굴하고, 해외 미술 현장을 광주로 집결하며, 광주 지역 작가를 비롯한 한국 작가들을 해외 무대에 알리는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지난 2018년 프랑스, 핀란드, 필리핀 등 유수의 문화기관이 참여했으며 이번에는 스위스 쿤스트하우스 파스콰르트(Kunsthaus Pasqart)와 대만동시대문화실험장(Taiwan Contemporary Culture Lab, C-LAB)이 참여한다. (재)광주비엔날레는 앞으로도 파빌리온프로젝트를 계속 확대해나가면서 문화예술을 통한 국가 간 교류의 장이자 시각 예술 플랫폼으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 스위스 파빌리온, 쿤스트하우스 파스콰르트와 은암미술관 《얼론 투게더》 공동주관
스위스 비엘/비엔에 소재한 쿤스트하우스 파스콰르트와 광주의 은암미술관이 공동으로 주관하는 이번 스위스 파빌리온프로젝트에서는 스위스 안무가 안나 안데렉(Anna Anderegg)이 유럽과 한국의 예술가들로 이루어진 팀과 함께 퍼포먼스와 설치미술로 구성된 《얼론 투게더(Alone Together)》를 처음으로 선보인다.

《얼론 투게더(Alone Together)》는 네 명의 여성이 디지털 연결로 이루어지는 온라인상의 감정이입, 관심, 고립, 부재 등으로 고심하는 모습을 다층적 서사를 통해 풀어낸다. 기술, 소비지상주의, 셀레브리티 문화, 그리고 환각적인 요소를 포함한 퍼포먼스와 영상으로 구성된 작품을 통해 도시환경에서의 사람들의 삶의 공간에 주목하며, 인간의 신체가 존재하는 영역을 탐구한다. 특히, 코로나19라는 전염성이 강한 바이러스가 전 세계에 노출됨에 따라 현대 사회는 비대면을 초점으로 급격하게 변화하고 있으며, 안나 안데렉은 이러한 시대적 변화를 감각적으로 표현하여 우리가 체감하고 있는 실제 신체적 거리와 디지털시대의 변화에 따른 신체적 거리가 어떻게 달라졌는지, 삶의 공간은 또 어떻게 변화하였는지 살펴본다.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세계 최초로 공개되는 퍼포먼스는 퍼포머의 행위로 네트워크 공간이 형성되고 관객은 그 안에서 자유롭게 거닐 수 있도록 기획되었다. 퍼포먼스는 2월 26일부터 3월 3일까지 28일을 제외하고 오전 11시부터 오후 4시까지 하루 1회, 총 5차례 은암미술관에서 진행된다. 이후, 전시기간 동안에는 퍼포먼스를 기록한 영상과 박수환 감독의 영화가 함께 전시될 예정이다.

안나 안데렉은 스위스 국립 무용상인 준 존슨 어워드(June Johnson Award), 독일 문화창의인재상(KULTUR & KREATIVPILOTEN DEUTSCHLAND AWARD) 등을 수상했으며 유럽, 아시아, 미국 등지에서 공연한 바 있다. 이번 프로젝트에는 건축 스튜디오 다이아거날 써츠(Diagonal Thoughts)의 김사라 건축가가 공간의 건축학적 요소를, 미디어 아티스트 마르코 바로티(Marco Barotti)가 사운드 디자인을, 패션 디자이너인 안토니야 이바노바(Antoniya Ivanova)가 의상 디자인을 담당했다.


● 대만 파빌리온, 대만동시대문화실험장 주관으로 국립아시아문화전당에서 《한 쌍의 메아리》 개최
대만동시대문화실험장은 국립아시아문화전당 문화창조원 복합 5관에서 《한 쌍의 메아리》를 선보인다. 대만국가인권박물관(National Human Rights Museum), 타이페이공연예술센터(Taipei Performance Arts Center)와 공동으로 주관하는 대만 파빌리온은 대만과 한국 속 민주주의의 발전, 인권 추구, 자유, 등 보편적 가치들을 탐구한다. 8개 그룹, 총 14명 대만과 한국 작가들이 참여하는 《한 쌍의 메아리》는 제2차 세계대전과 한국전쟁, 식민지, 독재정권을 거쳐 유사한 형태로 민주주의 길에 들어선 두 아시아 민주주의 국가인 대만과 한국의 현대사를 조명한다. 또한, 뤼다오인권예술축제(Green Island Human Rights Art Festival)에서 잔잔한 반향을 일으켰던 작품들이 대만동시대문화실험장과 대만국가인권박물관의 협력을 통해 다시 제작되어 이번 전시에서 재조명된다.
《한 쌍의 메아리》는 공간과 시간 속 ‘육체/소리’의 다층적 메아리를 통해 대만과 한국 등 현대 아시아에서 일어난 비슷한 사건들을 주의 깊게 살피며 다층적인 육체적 몰입을 선사한다. 일부 작가들은 역사를 되짚어보며 과거의 탈식민지화를 시도하고, 국제기구와 대중에게 사회적 제약을 가하는 모습에 집중한 반면, 일부는 대중의 마음을 대변하는 곡을 작곡했다. 역사를 되짚는 모든 순간이 마음과 공명하는 전시이며 이를 통한 사고의 의식적 공간이 확장되기를 기대한다.
한편 제13회 광주비엔날레 ‘떠오르는 마음, 맞이하는 영혼’은 4월 1일부터 5월 9일까지 39일간 광주비엔날레 전시관과 함께 국립광주박물관, 호랑가시나무 아트폴리곤, 광주극장 등지에서 개최된다.

문의: 062-608-4332

박원지 기자 mhtong@hanmail.net        박원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이메일
이모티콘
제 목
내 용
탑뉴스 주요기사
예술과 기술 융합 모색하는 행사 개최풍물천지 아리솔 상쇠 안시현, 24일 첫 개인발…
광주·전남 공립미술관 9곳 중 4곳만 인증광주비엔날레 올해 행사 관련 포럼 진행
제13회 광주비엔날레 파빌리온프로젝트 개막 콘텐츠진흥원, 17일 K-패션 위해 디지털 런웨…
광주송정도서관, 성인문화강좌 수강생 모집강진군문화관광재단, 관광 프로그램 참여자 간담회…
고산서원 제3대 이사장에 김중채 광주향교 전교국학진흥원, 20년간 국학자료 56만점 수집
최신 포토뉴스

정약전 ‘자산어보’…

제35회 광주연극제…

군단위 첫 미술 직…

전통예술 외길 31…

특집기사 전라도문화수수께끼
통발굴 전남의 마을 1박 2일
인물 해외통신원 리포트
 2021. 2 
123456
78910111213
14151617181920
21222324252627
28
1월 2월 3월 4월 5월 6월
7월 8월 9월 10월 11월 12월
1일 2일 3일 4일 5일
6일 7일 8일 9일 10일
이성자 '돌림길'
전통예술 외길 31년 제 104회…
금봉미술관 '민화 美來를 보다'
군단위 첫 미술 직거래시장 ‘제1…
풍류회 죽선방 초청, 정악의 멋…
제35회 광주연극제 개최
조선 최대문서 ‘이십공신회맹축’ …
예술과 기술 융합 모색하는 행사…
온라인으로 만나는 국악공연
전남음악창작소,‘나도 가수다’프로…
웰빙 라이프
광주-서울 항공요금 4만 1천원으…
한국공항공사(사장 김석기)가 대한항공, 아시아나항공, 에어부산과 함께 23일부…
광주-제주 저가항공 신규 운항 시…
호남권 최초 저비용항공사인 티웨이항공이 4일 오전 7시 TW901편을 시작으로 …
인사말 | 회사개요 | 회원약관 | 개인보호정책 | 청소년보호정책 | 공지사항 | 광고문의 | 기사제보 |

Copyright ⓒ . 제호 : 문화통. 관리자에게 mhtong@hanmail.net for more information

사단법인 광주문화발전소 발행인 겸 편집인 : 지형원 등록번호 : 광주아 00031 등록일자 : 2008년 12월 31일

주소 : [61475] 광주광역시 동구 중앙로 196번길 8 오송빌딩 301호 제보 및 각종문의 : 062-226-5511 FAX : 062-226-10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