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LPGA 100번째 우승 최나연이 달성

LPGA 사임 다비 대회서 청야니 꺾고 우승
2011. 10.17(월) 00:44확대축소
최나연(24·SK텔레콤)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사임 다비 대회 우승을 차지하며 한국(계) 선수 통산 100번째 LPGA 대회 우승의 주인공이 됐다. 한국은 지난 1988년 구옥희가 스탠더드레지스터에서 우승한지 지 23년에 이룩한 쾌거다.

최나연은 16일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골프장(파71·6,208야드)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4라운드에서 3언더파 68타를 쳐 합계 15언더파 269타로 우승했다.

지난 7월 유소연(21·한화)의 US여자오픈 우승으로 통산 99승을 올린 뒤 지독한 ‘아홉수’에 시달렸던 한국여자골프군단은 최나연의 우승으로 마침내 100승을 채웠다.

4라운드에서 1타 차 단독 선두로 출발한 최나연은 2번홀(파4)에서 더블 보기를 적어내 불안했지만 이후 버디 5개를 잡아내며 우승을 지켰다.

세계 랭킹 1위 청야니(대만)가 마지막 날 6타를 줄이며 무섭게 추격했지만 1타가 모자란 준우승(14언더파 270타)에 그쳤다.




김 연 기자 mtong@mtong.kr        김 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문화통] 홈페이지(http://www.mtong.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webmaster@mtong.kr